통일언론상 대상에 뉴스1 '시선의 확장'

특별상에 CBS 다큐 '한반도 건강공동체 생명잇다', KBS·뉴스타파 다큐 '산자여 따르라! 백기완'

  • 페이스북
  • 트위치

제27회 통일언론상 대상에 뉴스1 기획연재 <시선의 확장>이 선정됐다.

특별상은 CBS 특집다큐멘터리 <한반도 건강공동체 생명잇다>, 뉴스타파와 KBS가 공동기획한 다큐멘터리 <산자여 따르라! 백기완>가 받았다.

뉴스1 기획연재 '시선의 확장'

한국기자협회와 전국언론노조, 한국PD연합회가 공동 주최하는 통일언론상 심사위원회(위원장 정일용)는 후보작 12편 중 3편을 대상과 특별상으로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뉴스1 기획연재 <시선의 확장>은 북한팀(서재준·양은하·이설 기자)이 기획한 코너로 각 분야 전문가들이 그간 주목받지 못한 북한의 과학, 건축, 산업 디자인 관련 흥미로운 관점을 소개하고 있다.

CBS <한반도 건강공동체 생명잇다>는 이형준 PD가 9·19평양선언 3주년을 맞아 남북 보건의료 협력의 길을 모색하기 위해 제작한 특집 다큐다.

뉴스타파와 KBS의 공동기획 <산자여 따르라! 백기완>은 고 백기완 선생(1932~2021)을 추모하는 인물 다큐다. 뉴스타파는 2017년 2개월 동안 진행했던 백기완 선생의 인터뷰 영상을 바탕으로 KBS와 협업해 인물 다큐를 제작했다.

CBS 특집다큐 '생명잇다', 뉴스타파와 KBS가 공동기획한 '산자여 따르라'

통일언론상 시상식은 오는 22일 오후 2시 서울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열린다. 대상에는 200만원, 특별상에는 각 100만원이 수여된다.

통일언론상은 남북화해 협력을 위한 보도준칙의 취지와 내용을 언론을 통해 충실히 반영한 언론인, 언론사와 평화통일에 기여한 사회단체나 그 관계자에게 수상한다.

김성후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