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두 달 간격, 대주주 건설협회장 인터뷰 세 번 실린 건설경제

두 달 간격, 대주주 건설협회장 인터뷰 세 번 실린 건설경제

건설 전문 일간지 건설경제신문 노동조합이 대주주의 편집권 침해, 사측의 일방적인 종합경제지 전환 추진 등을 비판하고 나섰다. 대주주인 대한건설협회 회장으로 김상수 한림건설 회장이 취임한 후 편집권 간섭이 도를 넘었고, 3개월만에 제호·판형을 바꿔 종합경제지로 발돋움한다는 사측의 혁신안 역시…
국민일보, 이달의 기자상 3개 부문 수상

국민일보, 이달의 기자상 3개 부문 수상

국민일보가 제358회(2020년 6월) 이달의 기자상 심사에서 경제보도, 기획보도, 사진보도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 지난달 기자상을 수상한 국민일보 이슈탐사1팀은 2회 연속으로 기자상을 받게 됐다.한국기자협회가 주관하는 한국기자상 심사위원회(위원장 이희용 연합뉴스)는 18일 이달의 기자상 심사회…
서울신문·YTN 지분 매각…"특혜 시비 등 부작용 낳을 것"

서울신문·YTN 지분 매각…"특혜 시비 등 부작용 낳을 것"

한국기자협회는 16일 정부의 서울신문 지분 공개 매각, 공기업이 보유한 YTN 지분 매각 검토와 관련해 성명을 내고“몇몇 기업들이 주판알을 튕기며 입맛을 다시고 있다는 소문도 무성하다"면서 "시장 논리를 앞세워 단시간에 이를 털어내 버리려 한다면 특혜 시비 등을 비롯해 많은 부작용을 낳을 수밖에 없…
언론 개입·간섭 안 하는 문재인 정부… 관심도 지원도 철학도 없다

언론 개입·간섭 안 하는 문재인 정부… 관심도 지원도 철학도 없다

정부가 서울신문 지분 매각 방침을 밝힌 데 이어 공기업이 보유한 YTN 지분 매각을 검토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언론계가 술렁이고 있다. 오랜 시간 공적 소유 구조를 유지해온 언론사의 민영화 문제가 예기치 못한 시점에 툭 불거졌기 때문이다.기획재정부 관계자는 서울신문 지분 매각 방침에 대해 “정부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