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카카오톡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치
  • 구글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정확한 가구구독률 조사 중단해야"

신문협회, 언론진흥재단 등에 의견서 전달

김성후 기자2011.01.06 10:32:25

한국신문협회(회장 김재호)는 한국언론진흥재단 등 현행 미디어 유관기관들의 신문 독자 조사 방식이 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며 부정확한 가구구독률 조사 중단과 개선을 요청했다

신문협회는 5일 한국광고주협회, 한국언론진흥재단, 한국방송광고공사, 조사업체 등 13개 관련 기관 및 단체에 이 같은 입장을 담은 ‘미디어 수용자 조사의 문제점 및 개선 방향’ 의견을 전달했다.

신문협회는 “대부분의 조사기관들이 발표하는 종이신문 가구 구독률이 현실을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며 “2009년도 분부터 ABC부수공사가 정상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만큼 부정확한 가구구독률 조사는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신문협회는 또 “통계청에 따르면 현재 우리나라 1인 가구는 23.3%로 계속 증가하는 추세이며 1인 가구의 특성상 신문을 보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사무실 등 영업장 구독자가 상당수인데 이를 감안하지 않고 가구구독률을 조사해 발표하는 것은 실제 이상으로 신문 구독이 급감한다는 인상을 줄 우려가 크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신문협회는 “신문이 갖고 있는 미디어로서의 역량을 종합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국제적인 기준과 미디어 환경변화에 부합하는 새로운 조사방법을 개발해야 한다”며 “새로운 측정 척도의 개발, 부정확한 항목의 배제, 조사대상 표본 조정 등 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카카오톡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치
  • 구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