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12개 언론단체 “프레스센터, 언론계에 돌려줘야”

김성후 기자2018.01.10 18:42:35

지난해 10월, 6개 언론단체장들이 프레스센터 소유권 및 관리운영권을 둘러싼 분쟁 및 소송과 관련한 공동 입장문을 읽고 있다.

▲지난해 10월, 6개 언론단체장들이 프레스센터 소유권 및 관리운영권을 둘러싼 분쟁 및 소송과 관련한 공동 입장문을 읽고 있다.

한국언론진흥재단과 한국방송광고공사 사이의 프레스센터 소유·운영권 분쟁과 관련해 12개 언론단체는 10일 프레스센터를 언론계 소유로 되돌려줄 것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12개 언론단체는 이날 '프레스센터, 언론계에 돌려주는 것이 정도다'라는 제목의 성명에서 “청와대와 정부는 프레스센터 분쟁을 ‘재산 다툼’ 차원에서 다룸으로써 프레스센터가 언론의 전당이며 공적 자산이라는 원칙을 훼손하는 일이 있어선 안 된다”고 밝혔다.

 

이어 “언론단체의 무상입주 등을 약속하는 선에서 이 문제를 어물쩍 덮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면서 “역대 정부가 2009년부터 결론 내린 조정안대로 프레스센터와 남한강연수원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방송회관과 광고문화회관은 방송통신위원회가 각각 관할토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2개 언론단체는 “국유재산 관리책임 기관인 기획재정부는 ‘당사자가 합의해 오면 문제를 정리하겠다’는 식의 미온적인 태도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지적한 뒤 “기재부는 2012년 5월 로펌의 법률자문을 받아 ‘프레스센터 시설은 언론재단 등 언론계가 소유 관리하는 것이 옳으며, 정책적 의지만 있으면 법 개정 없이 소유권을 전환할 수 있다’고 결론 낸 바대로 청와대에 보고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성명에 참여한 언론단체는 한국신문협회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한국기자협회 관훈클럽 관훈클럽신영연구기금 IPI 한국위원회 한국여기자협회 한국신문윤리위원회 대한언론인회 한국편집기자협회 한국사진기자협회 한국어문기자협회 등 12개 단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