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5회)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 / 한겨레신문

  • 고유번호 : 26345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24 14:10:37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

-한겨레신문 디스커버팀 임인택 기자


“강원도 가는 길, 직선 주로는 별로 없다. 굽이굽이 돌고 돌아 어디든 겨우 들어간다. 이 사회, 청년들 취업 경로가 그렇다. 울고 부모 탓하고 기어코 목숨 놓는 이들이 굽이마다 있다. <한겨레> 디스커버팀은 7월 말부터 ‘공기업 채용 비리’를 탐사취재해왔다. 그 결과물로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의 보좌진이 주요 공기업에 부정·편법 채용된 사실을 앞서 보도했다. 부정청탁·세습채용 따위 ‘반칙의 세계’로 한 발 더 여러분을 안내한다. 강원랜드는 그 세계의 축소판이다.”


이 편집자주와 함께 9월10일 <강원랜드 합격자 518명 중 493명 ‘빽’ 있었다>고 보도했고, 이후 100꼭지 조금 못 되게 기사를 썼다. 이번 상은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이란 탐사기획의 전반부에 대한 평가다.


권성동·염동열·이이재 자유한국당 전현직 의원 등 강원랜드 내부가 작성했던 ‘청탁자 명단’에 이름 올린 숱한 유력자들 가운데 내가, 나의 측근이 했다 시인한 적 없다. 그러니 취재는 고되다.


당신의, 당신의 자녀가 점수조작, 부정청탁으로 입사했다고 묻기 아찔했다. 합격시켜달라 간절히 기도하고 이유도 모른 채 떨어져 자책했을 청년들의 이름으로 겨우 물었다. 검찰이 물었으면 좋았겠으나 수사는 성겼다. 취재는 더 고되다.


이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실 이정희 보좌관과 호흡이 잘 맞았다. 8월초 찾아가 강원랜드 부정채용 사건 실체를 완벽하게 미적분하고 싶다 한 때가 선명하게 기억난다.


강원랜드는 ‘빽’이 난무한 공기관의 일부이자 전체다. 증명하고 싶었다. ‘부정채용’을 새 아이템으로 다루자 제안한 최현준 기자, 밀고 당긴 류이근 에디터·조일준·임지선 기자가 있어 가능했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57 (329회) 2018 예산회의록 전수분석-예산심사 왜 그렇게 하셨… 관리자 2018/03/07
1056 (329회) 일몰제의 경고-도심 속 공원이 사라진다 / 부산일보 관리자 2018/03/07
1055 (329회) 울산 고래고기 ‘전관예우 의혹’ 사건 / 부산일보 관리자 2018/03/07
1054 (329회) 돈과 권력에 밀린 도로 안전-부산외곽순환고속도로… 관리자 2018/03/07
1053 (329회) ‘마약리포트-한국이 위험하다’ 8부작 시리즈 / 한… 관리자 2018/03/07
1052 (329회) 신년기획 벌거벗은 ‘임금’님 시리즈 / 경향신문 관리자 2018/03/07
1051 (329회) 안태근 성추행 사건 폭로 및 ‘미투’ 운동 연속보도… 관리자 2018/03/07
1050 (329회) 김희중 전 청와대 제1부속실장 단독 인터뷰 / 한국일… 관리자 2018/03/07
1049 (328회) 4개국 67일 추적기-스텔라데이지호를 찾아서 / 시사… 관리자 2018/02/07
1048 (328회) 연중기획 시리즈 ‘실향민 이야기, 꿈엔들 잊힐리야… 관리자 2018/02/07
1047 (328회) “군의원 5년 만에”…일가족 3명 줄줄이 공무원 채… 관리자 2018/02/07
1046 (328회) 뇌성마비 오진 세가와병 / 경북일보 관리자 2018/02/07
1045 (328회) 진안 가위박물관 유물 구입 의혹 / JTV전주방송 관리자 2018/02/07
1044 (328회) 교수 논문에 자녀 끼워넣기…중·고생 자녀 ‘스펙’… 관리자 2018/02/07
1043 (328회)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최초보도 및 후속보도… 관리자 2018/02/07
1042 (328회) 대입 부정 배후에 ‘대치동 브로커’ 있다 / 중앙일보 관리자 2018/02/07
1041 (327회) 불타버린 코리안드림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8/01/04
1040 (327회) 견고하던 5·18 침묵의 카르텔을 깨뜨리다 / 광주일… 관리자 2018/01/04
1039 (327회) 누가 18살 민호를 죽음으로 내몰았나 ‘제주 현장 실… 관리자 2018/01/04
1038 (327회) 삼성전자 직업병 첫 사망 54명 확인 분석 / JTBC 관리자 2018/01/04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