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5회) 소규모 난개발의 습격...매장문화재 SOS 지도 / YTN

  • 고유번호 : 26343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24 14:09:07

소규모 난개발의 습격...매장문화재 SOS 지도

-YTN 데이터저널리즘팀 함형건 기자


현행법상 3만 ㎡ 미만 공사는 오랜 세월 문화재 조사가 소홀했지만, 그 문제점이 제대로 공론화된 적은 거의 없었다. 무엇보다 관련 난개발 실태가 자세히 조사된 사례가 없었다.


간접적으로라도 문화재 훼손 실태를 데이터로 검증하고자 나섰던 이유이다. 18년 동안 백만 건의 건축 데이터와 9만 건의 매장 문화재 유존지역 데이터에 매장문화재 조사 자료를 대조해 자체 공간 분석을 하기로 했다.


데이터 수집과 정리 과정은 쉽지 않았다. 누락된 매장문화재 조사 데이터를 수집하는 데만 수개월이 걸렸다. 여름 내내 각종 제보와 정보공개청구를 통해 얻은 자료를 참고해 현장 취재를 하기도 했다.


처음 2개 파일로 시작한 데이터가 나중에는 수백 개가 넘는 파일로 늘어나 있었다. 분석 과정도 복잡했지만 고고학이란 전문 분야의 특수성까지 맞물려 시행착오가 많았다. 초기 분석에서 실수로 놓쳤거나, 새 사실을 알게 될 때마다 지도를 업데이트하고 기사 바로잡기를 반복했다.


다행히 분석 결과를 지도로 시각화해서, 난개발 실태를 보도하자, 문화재청은 즉각 해당 법령의 개정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고민도 많았지만, 일반적 취재기법으로는 드러내기 어려운 주제를 데이터 분석으로 확인하고 제도 개혁의 단초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었다는 생각이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41 (327회) 불타버린 코리안드림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8/01/04
1040 (327회) 견고하던 5·18 침묵의 카르텔을 깨뜨리다 / 광주일… 관리자 2018/01/04
1039 (327회) 누가 18살 민호를 죽음으로 내몰았나 ‘제주 현장 실… 관리자 2018/01/04
1038 (327회) 삼성전자 직업병 첫 사망 54명 확인 분석 / JTBC 관리자 2018/01/04
1037 (327회) 18살 고교 실습생은 왜 죽음으로 내몰렸나 등 / 한겨… 관리자 2018/01/04
1036 (326회) 밍크고래의 춤 / 울산MBC 관리자 2017/11/29
1035 (326회) 인정받지 못한 영웅의 눈물, 대통령이 응답하다 / 경… 관리자 2017/11/29
1034 (326회) ‘비리 화수분’ 사학, 부안여고의 민낯-부안여고 성… 관리자 2017/11/29
1033 (326회) 2017 대한민국 과로리포트-‘누가 김부장을 죽였나… 관리자 2017/11/29
1032 (326회) 우리은행, 국정원 직원·VIP 자녀 등 20명 ‘특혜채… 관리자 2017/11/29
1031 (326회) 이명박 전 대통령 장남 시형씨, 중국 법인 4곳 대표·… 관리자 2017/11/29
1030 (326회) “국정원, 매년 박근혜 靑에 특활비 상납” / 매일경… 관리자 2017/11/29
1029 (325회) “리베이트 덫에 걸린 지방의원들”-재량사업비 뒷… 관리자 2017/11/24
1028 (325회) 생애 마지막 전력질주 / 국제신문 관리자 2017/11/24
1027 (325회) “중상자 방치에 암매장까지” 전직 교도관이 증언한… 관리자 2017/11/24
1026 (325회)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7/11/24
1025 (325회)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불법파견 의혹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7/11/24
* (325회) 소규모 난개발의 습격...매장문화재 SOS 지도 / YT… 관리자 2017/11/24
1023 (325회) “靑 지시로 軍 사이버사 불법 활동” 外 / SBS 관리자 2017/11/24
1022 (324회) 경영평가에 목줄 잡힌 공공기관들의 검은 커넥션 / 경… 관리자 2017/11/24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