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4회) 경영평가에 목줄 잡힌 공공기관들의 검은 커넥션 / 경기일보

  • 고유번호 : 26340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24 13:54:51

경영평가에 목줄 잡힌 공공기관들의 검은 커넥션

-경기일보 정치부 이호준 기자


이번 보도는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에서 근무 중인 한 직원의 제보로 시작됐다. 자신이 근무 중인 기관이 특정인의 추천을 받고 특정 업체에 수의계약으로 연구용역을 몰아주고 있다는 것이었다.


우리는 업체를 추천한 인물에 주목해야 했다. 그는 지난 3년 동안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의 ‘경영평가’에 간사로 참여했던 인물이었기 때문이다.


공공기관들은 매년 경영평가를 받고 그 결과에 따라 성과급을 받는다. 그러한 상황에서 경영평가 관계자가 공공기관에 업체를 추천했다면, 과연 그 기관은 거부할 수 있을까?


추천된 업체를 취재해 보니, 산속에 위치한 가정집 또는 개인 아파트를 사무실로 등록한 업체들이었다. 경기도 공공기관은 과연 이들 업체를 정당하게 평가해 수의계약을 체결했던 것일까?


이러한 의문으로 시작한 이번 보도는, 결국 경기도 산하 24개 공공기관 전체를 대상으로 취재하기에 이르렀고 우리는 지난 3년 동안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경영평가를 담당했던 국내 최대 컨설팅 업체 A사가 3년간 경기도 공공기관으로부터 총 26건 16억 원가량의 용역을 수주해 간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중 절반은 수의계약이었다. 평가 수행 기관이 평가대상을 상대로 영업하고, 수익을 챙긴 것이다.


A사는 경영평가는 경영평가이고, 컨설팅은 컨설팅일 뿐이라고 주장했다. 용역을 받은 기관이라고 해서 경영평가 결과를 좋게 해주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반면 취재 과정에서 경기도 공공기관들은 “경영평가 담당 업체가 아니면 용역을 줄 이유도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누구의 말이 맞을지는 ‘상식’의 눈으로 보자.


결국 경기도는 내년부터 산하 공공기관 경영평가를 직접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어떠한 업체에 맡기더라도 결국 민간 기업이라면 수익을 창출하려는 행위는 근절되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다. 지난 2009년 처음 산하 공공기관 경영평가를 시작한 후 경기도가 직접 경영평가를 하겠다고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도는 이렇게 경영평가 수행업체와 공공기관 간의 커넥션을 끊어냈다. 다른 시·도는 어떻게 경영평가가 이뤄지고 있는지 지켜봐야 할 일이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41 (327회) 불타버린 코리안드림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8/01/04
1040 (327회) 견고하던 5·18 침묵의 카르텔을 깨뜨리다 / 광주일… 관리자 2018/01/04
1039 (327회) 누가 18살 민호를 죽음으로 내몰았나 ‘제주 현장 실… 관리자 2018/01/04
1038 (327회) 삼성전자 직업병 첫 사망 54명 확인 분석 / JTBC 관리자 2018/01/04
1037 (327회) 18살 고교 실습생은 왜 죽음으로 내몰렸나 등 / 한겨… 관리자 2018/01/04
1036 (326회) 밍크고래의 춤 / 울산MBC 관리자 2017/11/29
1035 (326회) 인정받지 못한 영웅의 눈물, 대통령이 응답하다 / 경… 관리자 2017/11/29
1034 (326회) ‘비리 화수분’ 사학, 부안여고의 민낯-부안여고 성… 관리자 2017/11/29
1033 (326회) 2017 대한민국 과로리포트-‘누가 김부장을 죽였나… 관리자 2017/11/29
1032 (326회) 우리은행, 국정원 직원·VIP 자녀 등 20명 ‘특혜채… 관리자 2017/11/29
1031 (326회) 이명박 전 대통령 장남 시형씨, 중국 법인 4곳 대표·… 관리자 2017/11/29
1030 (326회) “국정원, 매년 박근혜 靑에 특활비 상납” / 매일경… 관리자 2017/11/29
1029 (325회) “리베이트 덫에 걸린 지방의원들”-재량사업비 뒷… 관리자 2017/11/24
1028 (325회) 생애 마지막 전력질주 / 국제신문 관리자 2017/11/24
1027 (325회) “중상자 방치에 암매장까지” 전직 교도관이 증언한… 관리자 2017/11/24
1026 (325회)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7/11/24
1025 (325회)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불법파견 의혹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7/11/24
1024 (325회) 소규모 난개발의 습격...매장문화재 SOS 지도 / YT… 관리자 2017/11/24
1023 (325회) “靑 지시로 軍 사이버사 불법 활동” 外 / SBS 관리자 2017/11/24
* (324회) 경영평가에 목줄 잡힌 공공기관들의 검은 커넥션 / 경… 관리자 2017/11/24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