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3회) 신(新)맹모삼천지교:부산 공교육 희망 프로젝트 / 부산일보

  • 고유번호 : 26116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9-05 16:07:02

신(新)맹모삼천지교:부산 공교육 희망 프로젝트

-부산일보 사회부 이승훈 기자


'2016 중·고교 학업성취도 평가 전국 3위. 부산 학력 대폭 신장.'


지난해 11월 부산시교육청이 낸 보도자료다. 자랑스런(?) 소식에 언론에서도 앞다퉈 다뤄졌다. 그러나 우리는 한 가지 의문이 품었다. "모든 아이들의 학력이 나아진 것일까." 부산 교육 이면엔 늘 동·서부산권 학력 격차가 있었기 때문에 드는 생각이었다. 여태껏 공부를 더 잘 가르치는 동부산으로 떠나는 '신(新)맹모삼천지교'는 부산 교육의 현실이었다.


우리는 '중학교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 '고등학교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 3~4년 치 자료를 모두 입수해 분석했다. 결과는 참담했다. 원도심·서부산권 학업성취도는 오히려 하락 추세였다. 반면 동부산권 아이들의 실력은 나날이 향상됐다. 우리는 이같은 '진짜 현실'을 깊게 파고들기로 했다. 부산 역대 교육 정책을 낱낱이 들여다보고 교사, 학부모 단체, 지자체 등을 만나 학력 격차의 원인을 조사했다. 14년 치 초·중학교 입학·졸업자 현황, 세대당 월평균 사교육비, 교육투자 예산,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현황 등도 파악했다.


첫 보도 후 학력 격차 조장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왔다. 그러나 아픈 현실을 보여주지 않으면 제대로 된 대책이 나올 수 없다고 판단했다. 쉬쉬해 온 결과가 이 모습이니 말이다. 시리즈가 시작되자 시교육청, 시청, 시의회, 구·군청, 대학 등 모두가 움직이기 시작했다.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는 생각으로 '교육공동체'를 만들기로 한 것이다. 이에 학력 격차 해소 위한 '민·관·학 거버넌스'가 구축되고 지원 조례안이 시의회를 통과했다. 일선 구청은 TF팀을 꾸리고 별도 담당계를 설치했다. 시교육청은 '교육 격차 해소 종합대책'을 발표하고 교육공동체 시범지구 선정에 나섰다.


변화는 이제부터다. 마을 자원이 총출동하는 만큼 현장의 목소리를 담은 실효성이 있는 공동체가 되길 기대한다. 더욱이 비단 부산만의 문제가 아닌 만큼 이번 교육공동체가 전국 마을에 적용될 수 있는 훌륭한 사례로 발전하길 바란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 (323회) 신(新)맹모삼천지교:부산 공교육 희망 프로젝트 /… 관리자 2017/09/05
1015 (323회) 망자의 돈까지 노리는 노인요양시설 / KBS춘천 관리자 2017/09/05
1014 (323회) 프랜차이즈 56곳 가맹계약서 전수분석 / 머니투데이 관리자 2017/09/05
1013 (323회) ‘빨간 마티즈의 비밀’ 2년만에 복원된 휴대전화 /… 관리자 2017/09/05
1012 (323회) ‘SNS 장악’ 등 국정원 보고서 단독입수 및 총·대… 관리자 2017/09/05
1011 (323회) ‘6세 실명’ 아동학대, 한달전 신고 받고도 눈치 못… 관리자 2017/09/05
1010 (323회) 종근당 이장한 회장의 운전기사 갑질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7/09/05
1009 (322회) 세계최대원전, 누가 만들었나? / 울산MBC 관리자 2017/08/07
1008 (322회) 국가는 아들을 책임지지 않았다-‘김 상병’ 장애보… 관리자 2017/08/07
1007 (322회) 누가 청년의 눈을 멀게 했나 / 오마이뉴스 관리자 2017/08/07
1006 (322회) 갈 길 먼 공익제보 / 세계일보 관리자 2017/08/07
1005 (322회) 숭의초교 학교 폭력 축소·은폐 의혹 / SBS 관리자 2017/08/07
1004 (322회) 호식이 두마리 치킨 최호식 전 회장 성추행 피소 / YT… 관리자 2017/08/07
1003 (322회) 햄버거 먹고 신장장애 2급…맥도날드 “책임 없다”… 관리자 2017/08/07
1002 (322회)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 검증...저서·혼인무효 등… 관리자 2017/08/07
1001 (321회) 최초보고..‘먼지 전북’의 비밀 / KBS전주 관리자 2017/07/06
1000 (321회) “다치고 잘리고 돈 못받아도”...산업기능요원의 눈… 관리자 2017/07/06
999 (321회) 비정규직의 절규 “우리는 리모컨이 아니다”-김진… 관리자 2017/07/06
998 (321회) 가장 슬픈 범죄, 영아유기 / 국민일보 관리자 2017/07/06
997 (321회) ‘그림자 아이들’ 기획 시리즈 / 동아일보 관리자 2017/07/06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