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2회) 국가는 아들을 책임지지 않았다-‘김 상병’ 장애보상금 문제 연속보도 / 부산일보

  • 고유번호 : 26005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8-07 16:33:47

국가는 아들을 책임지지 않았다-‘김 상병’ 장애보상금 문제 연속보도
-부산일보 사회부 안준영 기자


"부를 땐 국가의 아들, 다치면 느그 아들.“


군 장병의 장애보상금과 관련한 연속 보도를 관통하는 문장이다. 연극배우를 지망하던 스무 살 젊은이의 꿈이 산산조각 날 때까지는 10초의 시간이 채 넘지 않았다. 곧 병장이 되어 제대해 연극 무대에 설 날을 기다리던 김 상병의 꿈은 원인을 알 수 없는 지뢰 폭발 사고로 인해 무너져내리고 말았다. 한쪽 무릎 아래를 통째로 잃은 김 상병과 가족들의 삶은 사고 이전으로 되돌릴 수 없을 만큼 망가졌다.


그런 김 상병에게 국방부가 장애보상금으로 내놓은 돈은 고작 800만 원. 김 상병이 겪은 고통과 트라우마는 돈으로 환산할 수 없겠지만, 800만 원이라는 금액 앞에서 김 상병과 가족들은 또 한 번 무너져야만 했다.


이 상황에서 지역신문의 역할은 자명했다. '국가의 아들'의 고통을 외면하는 국방부를 상대로 우직하게 기사를 써내는 일을 계속해야만 했다. 다행히 시민과 부산시, 시민사회까지 뜨겁게 반응에 각종 모금운동으로 이어졌다. 뿐만 아니라 부산지역 국회의원이 나서 장애보상금 관련 법 개정안 발의까지 이어갔다


사실 변화는 지금부터다. 장애보상금 관련 개정안은 변화의 단초를 제공했을 뿐이다. 제도의 사각지대에 내던져진 군 피해 장병들이 더 많을 것이다. 이루 말할 수 없는 트라우마 속에 갇혀 사는 이들을 적극 발굴하는 일에 나서야 한다. 뿐만이 아니다. 제2, 제3의 김 상병은 어디서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 모른다. 나라를 위해 청춘을 헌신한 젊은이들이 합당한 대우를 받도록 하는 일이야말로 국방개혁의 첫걸음이다. 국가가, 나라를 위해 청춘을 희생하고, 불의의 사고로 꿈을 접은 이들에게 나라는 합당한 대우로 예의를 갖춰주길 바란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87 (334회) 예멘인 난민 입국 최초 보도 및 연속 보도 / 제주신보 관리자 2018/08/03
1086 (334회) 군 병원의 위험한 불법 의료 실태 연속 단독 보도 / S… 관리자 2018/08/03
1085 (334회) 가정돌봄 환자 100만 시대 시리즈 / 중앙일보 관리자 2018/08/03
1084 (333회) 디지털스페셜 '우리 동네 의회 살림' [풀뿌리 가계부… 관리자 2018/08/03
1083 (333회) 한국원자력연구원 ‘핵 폐기물 불법 매각’ 최초 및… 관리자 2018/08/03
1082 (333회) 3대 걸친 사학적폐 서울예대의 ‘민낯’ 연속보도 /… 관리자 2018/08/03
1081 (333회)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북한식당 탈북 의혹 풀… 관리자 2018/08/03
1080 (333회) ‘음이온 침대서 라돈 검출’ 연속보도 / SBS 관리자 2018/08/03
1079 (332회) 한국판 홀로코스트 형제복지원 '절규의 기록' 단독 보… 관리자 2018/08/03
1078 (332회) 기획연재<고스트 스토리> / 한겨레 관리자 2018/08/03
1077 (332회) 신한은행 채용비리 의혹 / 경향신문 관리자 2018/08/03
1076 (332회) 특별사면과 평창...삼성의 은밀한 뒷거래 / SBS 관리자 2018/08/03
1075 (332회)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 도덕성 논란 연속 보도 / 조… 관리자 2018/08/03
1074 (332회) 삼성 노조 와해 전략 미전실 개입 의혹 단독보도 / SB… 관리자 2018/08/03
1073 (332회) ‘삼성 노조파괴 문건’ 6천건 나왔다 외 / 한겨레신… 관리자 2018/08/03
1072 (332회) 조현민 물뿌리기 등 한진그룹 총수일가 갑질파문 연… 관리자 2018/08/03
1071 (331회) 두 도시 이야기/오마이뉴스 관리자 2018/05/30
1070 (331회) 2018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특집 섹션/강원일… 관리자 2018/05/30
1069 (331회) 감시 사각지대, 세금 빼먹는 지역 문화원/전주MBC 관리자 2018/05/30
1068 에버랜드 수상한 땅 값 급등과 삼성물산 합병/SBS 관리자 2018/05/30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