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322회) 숭의초교 학교 폭력 축소·은폐 의혹 / SBS

  • 고유번호 : 26002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8-07 16:30:22

숭의초교 학교 폭력 축소·은폐 의혹
-SBS 기획취재부 김종원 기자


숭의초는 사립초등학교 중에도 사회 지도층의 자제가 많은 것으로 유명하다. 전직 대통령 등 정치권 유력 인사와 재벌 기업인 그리고 유명 연예인들의 자제들이 숭의초에 재학 중이거나 졸업을 했다. 학교 안에서 벌어지는 일은 밖으로 거의 알려지지 않는다. 운동회 장면 몇 컷 찍으면 그게 기사화가 되는 학교니까. 그래서인지 학교장은 피해아동 부모에게 "이사장님이 무섭지 교육청은 하나도 안무섭다", "이번일 끝나면 애 데리고 나갈거 아니냐?"등의 막말을 쏟아냈다.


취재의 초점은 아이들이 아니라 어른들 그리고 학교가 이 사건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있었던 잘못을 확인하는 데 맞췄다. 확보한 자료를 분석하며 사건 초기부터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가 열리기까지 한 달이 넘는 기간 동안 학교가 피해 아동 부모에게 한 말들을 되짚어갔다. 그 과정에서 사건을 축소하고 숨기려는 흔적들을 찾아냈고, 그것이 특정 학생을 보호하기 위한 의도에서 비롯된 것인지 규명돼야 한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


보도는 숭의초의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결론을 지켜보고 결정하기로 했다. 취재 착수 열흘쯤 후에 나온 학폭위 결과는 우려한 대로 ‘조치 사항 없음’. 피해자는 있지만 의도적인 가해자는 없다는 이해할 수 없는 학폭위 결론이 전파를 탄 뒤, 서울시교육청의 감사와 수사로까지 이어졌다. 현재 숭의초는 학교폭력 처리에 잘못 된 점이 없었다고 감사 결과를 부인하고 있으며 가해자로 지목된 아이들의 부모는 사과하지 않고있다. "왜 피해자가 도망가야 하나요?" 이번 취재를 결심하게 했던 피해아동 어머니의 이 한마디가 보도 이후까지도 마음에 걸린다. 아직 끝나지 않은 사건이기에 후속보도를 이어갈 생각이다.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49 (328회) 4개국 67일 추적기-스텔라데이지호를 찾아서 / 시사… 관리자 2018/02/07
1048 (328회) 연중기획 시리즈 ‘실향민 이야기, 꿈엔들 잊힐리야… 관리자 2018/02/07
1047 (328회) “군의원 5년 만에”…일가족 3명 줄줄이 공무원 채… 관리자 2018/02/07
1046 (328회) 뇌성마비 오진 세가와병 / 경북일보 관리자 2018/02/07
1045 (328회) 진안 가위박물관 유물 구입 의혹 / JTV전주방송 관리자 2018/02/07
1044 (328회) 교수 논문에 자녀 끼워넣기…중·고생 자녀 ‘스펙’… 관리자 2018/02/07
1043 (328회)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최초보도 및 후속보도… 관리자 2018/02/07
1042 (328회) 대입 부정 배후에 ‘대치동 브로커’ 있다 / 중앙일보 관리자 2018/02/07
1041 (327회) 불타버린 코리안드림 /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8/01/04
1040 (327회) 견고하던 5·18 침묵의 카르텔을 깨뜨리다 / 광주일… 관리자 2018/01/04
1039 (327회) 누가 18살 민호를 죽음으로 내몰았나 ‘제주 현장 실… 관리자 2018/01/04
1038 (327회) 삼성전자 직업병 첫 사망 54명 확인 분석 / JTBC 관리자 2018/01/04
1037 (327회) 18살 고교 실습생은 왜 죽음으로 내몰렸나 등 / 한겨… 관리자 2018/01/04
1036 (326회) 밍크고래의 춤 / 울산MBC 관리자 2017/11/29
1035 (326회) 인정받지 못한 영웅의 눈물, 대통령이 응답하다 / 경… 관리자 2017/11/29
1034 (326회) ‘비리 화수분’ 사학, 부안여고의 민낯-부안여고 성… 관리자 2017/11/29
1033 (326회) 2017 대한민국 과로리포트-‘누가 김부장을 죽였나… 관리자 2017/11/29
1032 (326회) 우리은행, 국정원 직원·VIP 자녀 등 20명 ‘특혜채… 관리자 2017/11/29
1031 (326회) 이명박 전 대통령 장남 시형씨, 중국 법인 4곳 대표·… 관리자 2017/11/29
1030 (326회) “국정원, 매년 박근혜 靑에 특활비 상납” / 매일경… 관리자 2017/11/29
리스트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실 분류를 선택하시고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